사랑의 미로 | 백운호수 맛집, 의왕 한정식, 가수 최진희의 퓨전 한정식 레스토랑

최진희의 사랑의 미로 다녀왔어요. 여름 휴가철인데도 손님은 많네요. 손님은 많은데 직원분들이 좀 휴가 갔다던데.. 그래서인지 30분 넘게 기다리다 요리를 맛보고 왔어요.

그 날은 최진희씨가 카운터를 보고 계시더라고요, 사람들은 사진도 찍기도 하고 함께 간 부모님도 알아보시던데 죄송하지만 저는 노래 제목만 어딘가를 통해서 들어봤을뿐 누구신지 잘 몰랐어요;; 그런데 나이가 있으신데도 미인이시고 성인가요 가수 느낌이 나셨어요 ㅎㅎ

최진희의 사랑의 미로 음식점에서 맛본 음식은 ‘사랑의 미로’ 코스 요리에요.
오래 기다려서 좀 지치긴 했지만 음식은 맛있었어요. 부모님과 한정식 집을 여러 군데 다녀보긴 했는데 맛이 개인적으로는 깔끔하게 괜찮았어요. 요새는 맵고 짠 음식들이 많이 있죠, 그런데 맛이 자극적이지 않아서 좋았어요. 보쌈은 살짝 달짝지근 했는데 적당해서 맛있었어요.

하나 낚인 사실은 밑반찬으로 나온 명이나물로만 보이던 것이 깻잎이었다는 것이죠!

손님 분들 평균 연령이 50대 이상 정도이었던 것 같고, 많이 조용한 분위기의 테이블은 아니지만 자리도 넓은 편이었어요. 조용한 자리도 있는지는 모르겠네요.

옆 테이블에는 외국인과 함께 온 사람들도 있었는데 한국 음식을 알려주기에 괜찮다 싶더라고요.

최진희씨도 그렇고 연예인 분들이 운영하는 식당들이 많이 있죠.
일전에 대학로에 이원승 피자집을 부모님과 함께 갔던 기억이 나네요. 사진을 찾아보고 있으면 포스팅 할게요. 김미화 카페도 그렇고..
부모님들께서는 우리는 잘 모르지만 이원승, 최진희, 김미화처럼 부모님 세대의 연예인 가게들을 가면 더 재미있으신것 같아요. 이원승 피자집에서도 이원승씨를 보고 직접 주문도 했는데 저도 부모님도 좀 더 즐겁고 재미있었어요.

여기는 맛은 괜찮고 근처에 들렸을때 한번 들리기 좋을것 같네요 🙂

경기도 의왕시 학현로 170-23

사랑의 미로 | 백운호수 맛집, 의왕 한정식, 가수 최진희의 퓨전 한정식 레스토랑

농가의 하루 | 용인 수지 신봉동, 퓨전 레스토랑, 생면 파스타

 

닭갈비 숯불구이, 해물 된장 크림 생면 파스타, 토마토 김치 샐러드, 에덴티 (세트 A) + 시카고 피자 먹었어요 : )

토마토 샐러드에 김치가 들었는지는 방금 포스팅하면서 알았네요. 그만큼 토마토 샐러드에 김치가 있는지 모를만큼 잘 어울렸어요.

생면파스타가 면이 정말 맛있었고, 된장 크림도 된장이 들어간건가 할 정도로 잘 어울리면서 맛있었어요.

닭갈비 숯불구이, 시카고 피자도 괜찮았고 에덴티라는 음료도 저는 안마셨지만 맛있게 잘 마시는걸 보았어요.

전체적으로 맛이 좋아서 질 먹었어요. 닭갈비 숯불구이와 시카고 피자는 둘 다 각 메뉴를 전문으로 하는 곳들이 있을텐데 전문점에서 더 만족할만 하겠지만 전문점에 준수할 만한 맛이었어요.

당일 예약은 안된다고 하고요, 손님이 많아서 예약 안하면 많이 기다리게 될 것 같아요.

저는 비오는 날 일요일 2시쯤 가서 운좋게도 대기 2번으로 조금만 기다리고 먹을 수 있었어요.

손님에 비해 테이블이 많지 않은것 같아서 모임이나 많은 인원이 가실때는 꼭 예약해야할 것 같아요.

아 그리고 주차장이 옆에 막국수 가게 앞이고, 농가의 하루 앞은 옆집 막국수집 주차장이에요. 의아하지만 당황하지 마시길 ㅎㅎ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신봉동 115

농가의 하루 | 용인 수지 신봉동, 퓨전 레스토랑, 생면 파스타

고운 한정식 | 용인, 한국 민속촌 근처, 가족과 점심 식사

gowoon_korean_standard_plat

 

용인의 한국 민속촌 근처에 위치한 ‘고운 한정식’을 다녀왔어요.

고운정식 + 돼지떡갈비정식을 주문했어요.

떡갈비와 저 위에 뚝배기에 담긴 돼지고기 전골이라고 할 수 있는 갈비탕(?) 같은 맛이 나는  요리가 맛있었고, 빨간 낙지와 쭈꾸미 볶음도 맛있었어요, 조금은 기름기가 있어서 느끼했지만  전체적으로 다른 밑반찬들이 맛있고 조미료가 많이 안들어간 건강한 맛이 나서 좋았구요, 그에 비해 약각은 느끼한 메인 요리들도 반찬들과 같이 먹으니 좋았어요!

가지, 버섯, 오이무침, 김치, 우거지, 잡채 등등 밑반찬들이 맛있었고 반찬은 셀프로 원하는만큼 먹을 수 있고, 처음에 요리가 나올 때, 흑임자 소스가 곁들여진 순두부와 간장게장도 나와요.

음식도 괜찮았지만 누구와 함께 먹느냐가 어떻게 기억에 남을지도 영향을 주겠죠?

주말에 가족들과 즐거운 점심 식사를 할 수 있어서 행복한 시간이었네요~ : )

고운 한정식 | 용인, 한국 민속촌 근처, 가족과 점심 식사